무제

My Story of Arts 2019.07.31 04:53


이 도시는 더워도 습하지 않아 좋았다.
좋은 나날은 항상 끝이 있어서인지 변화는 자연스러운 일이기 때문인지 이제 습하면서 덥다. 
아쉽지만 그래도 아직 좋은 것들이 남아있기에 견딘다.

 

'My Story of Art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무제  (0) 2019.07.31
걷는다  (0) 2019.07.09
늦은 저녁 햇빛에 홀린다  (0) 2019.06.19
햇살이 몰려온다  (0) 2019.05.11
오월  (0) 2019.05.11
고요함과 고독함이 서로 닮아간다  (0) 2019.04.02
Posted by 수리샛별

댓글을 달아 주세요